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이동욱이 분노에 몸부림치며 초능력을 발휘했다.

17일 방송된 KBS2 ‘아이언 맨’에는 주홍빈(이동욱)이 아버지 주장원(김갑수)에 분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홍빈은 아들 창(정유근)을 데리고 한국에 온 박에리사(라미란)를 마주쳐 주장원과 삼자대면을 하게 된다. 에리사는 홍빈의 상처이자 과거 연인 김태희(한은정)와 연관이 있는 인물.

홍빈은 이내 아버지 주장원을 통해 태희가 죽었음을 듣게 되었고 분노에 떨며 “왜 그렇게 그 여자(박에리사)를 빨리 보냈냐. 태희가 어디 있는지 알거다. 태희가 어디 있는지 못하게 하려고 거짓말 한 거다”라고 외쳤다.

이어 홍빈이 분노하며 비 내리는 송전탑을 기어 오르는 장면이 그려져 흡사 영화 ‘아이언맨’을 연상케 해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