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코드 ‘아임 파인 땡큐’ 뮤직비디오
레이디스코드 ‘아임 파인 땡큐’ 뮤직비디오


레이디스코드 ‘아임 파인 땡큐’ 뮤직비디오

걸그룹 레이디스코드 고(故) 고은비와 권리세를 추모하는 뮤직비디오가 제작됐다.

레이디스코드 소속사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는 16일 오전 유투브 공식 채널을 통해 ‘아임 파인 땡큐(I’m Fine Thank You)’의 뮤직비디오를 제작해 공개했다.

뮤직비디오에는 고인들의 생전 활동 모습이 담겨져있다. ‘아임 파인 땡큐’는 지난해 9월 발표된 곡이지만 고은비의 생전 소원인 ‘음원차트 1위를’ 위해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은 곡이다. 이 곡은 결국 10개 음원차트 1위를 기록했다.

뮤직비디오에는 생전 고은비와 권리세의 해맑은 모습이 담겨져 있다. 권리세와 고은비는 환한 미소를 지으며 활발한 모습을 보여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특히 고은비는 음악 프로그램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너무 슬프다. 하지만 끝이 아니다. 저희는 계속 만난다”며 “그러니 난 슬퍼하지 않겠다. 계속 만날 수 있는거죠? 계속 보러 와주세요”라고 말했다. 또 고은비는 뮤직비디오 마지막에서 “사랑해. 내가 진짜 사랑하는 거 알지?”라고 팬들을 향한 사랑을 밝히며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더했다.

뮤직비디오 말미 ‘리세야. 그리고 은비야. 행복하길 바랄게. 고마워. 사랑해’라는 자막이 넣어졌다.

지난 3일 오전 1시 30분께 레이디스코드가 탑승한 차량이 영동고속도로 인천방면 신갈분기점 부근에서 빗길에 미끄러져 사고를 당했다. 이 사고로 인해 멤버 고은비와 권리세가 사망했다. 이소정은 얼굴 골절상을 입고 수술을 받았으며 애슐리와 주니도 입원 치료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레이디스코드 ‘아임 파인 땡큐’ 뮤직비디오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