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유혹’ 방송 화면
SBS ‘유혹’ 방송 화면


SBS ‘유혹’ 방송 화면

이정신이 매형 이정진이 뇌물을 먹이는 장면을 촬영했다.

15일 방송된 SBS ‘유혹’에는 유세영(최지우)이 수술 후 의식을 회복한 가운데 강민우(이정진)가 동성그룹을 인수하기 위해 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민우는 회사 관련 인물을 만나 “계열사 매각 외에 다른 해결 방안은 거부할 것”을 지시했다. 하지만 민우의 근처에는 홍주(박하선)의 동생 홍규(이정신)가 있었다. 누나의 인생을 망친 민우를 무너뜨리고자 한 것.

하지만 눈치를 챈 민우의 측근은 홍규의 파파라치 사진을 낚아챘다. 그러나 복병은 다른 곳에 있었다. 강민우가 뇌물을 주는 자리에 함께 한 직원이 스파이 역할을 한 것.

직원은 석훈(권상우)을 만나 민우가 뇌물을 건네는 정황이 담긴 녹음기를 석훈에게 건네 극의 전개에 긴장감을 더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유혹’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