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6


오연서가 김지훈에게 비단의 친아버지가 누구인지 털어놨다.

13일 방송된 MBC 주말 드라마 ‘왔다장보리’에서는 장보리(오연서)의 기억이 돌아오는 에피소드가 그려졌다.

장보리(오연서)는 이재화(김지훈)에게 구파발에 간다고 하고 비단(김지영)의 친아버지인 문지상(성혁)을 찾아간다. 지상과 비단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나오는 길에 재화와 마주친다.

재화는 “보리 보리 뭐야 둘이 왜 같이 있어?”라며 노한다. 지상이 “사실대로 말하라”고 하자 보리는 “내가 말하겠다”라며 재화를 끌고간다.

재화는 뿔이 났다. 보리는 비단이 자신의 친딸이 아니며 지상이 친아버지라고 털어놓는다. 그러자 재화는 “비단이 엄마는 장보리잖아. 아빠는 나 하나뿐이야. 알았어?”라고 말하며 대인배의 모습을 보인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MBC ‘왔다장보리’ 사진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