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s
cats


종현이 하하에게 뻔뻔한 DJ를 제안했다.

13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 라디오데이’에서는 무도 멤버들이 라디오 DJ에 도전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하하는 ‘푸른밤 종현입니다’를 맡게 됐다. ‘푸른밤’의 PD는 하하의 텐텐클럽 시절을 떠올리며 푸른밤과 성격이 상당히 다른 것을 걱정했다.

하하는 자신의 성향과 푸른밤의 특징을 모두 살리겠다고 선언한다. 이에 대해 종현은 “형 뻔뻔한 캐릭터 어때요? 지금 되게 뻔뻔하니까”라고 말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MBC ‘무한도전’ 사진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