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0913)
서강준(0913)


KBS 2TV 주말드라마 ‘가족끼리 왜 이래(극본 강은경, 연출 전창근)’에 출연 중인 서강준과 남지현의 달달한 분위기가 엿보이는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남지현은 서강준의 이마에 살포시 손을 얹으며 묘한 핑크빛 기류를 형성하고 있다. 서강준은 한 손으로 남지현의 팔을 잡아 자신의 이마에 가져다 대고 있어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일이 일어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앞서 극 중 윤은호(서강준)는 강서울(남지현)에게 자신의 레스토랑에서 일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휴대전화를 선물하기도 하는 등 점점 서울에 대한 관심을 드러내는 모습을 보여 두 사람의 러브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더하고 있는 상황이다.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서강준은 강서울을 두고 차달봉(박형식)과 삼각관계를 형성하고 있는 윤은호 역할을 맡아 시니컬하지만 낙천적인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해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훈훈한 외모와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많은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은호와 서울, 달봉의 본격적인 삼각관계가 진행되며 극에 재미를 더하고 있는 KBS 2TV 주말드라마 ‘가족끼리 왜 이래’는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만나볼 수 있다.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