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효린


효린

씨스타 효린이 아이돌 가수 최초로 MBC ‘나는 가수다’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효린은 9일 오후 방송된 MBC 추석특집 예능프로그램 ’2014 나는 가수다’에서 씨스타의 히트곡 ‘마보이’를 솔로곡으로 편곡해 선보였다.

이날 긴장한 모습으로 무대에 선 효린은 인터뷰를 통해 “아이돌 가수는 나밖에 없다. 어렸을 때부터 좋아하고 존경한 선배님들과 함께 하는 자리라 기쁘기도 하고 걱정도 했다”며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무대에서 흰 의상 차림으로 등장한 효림은 특유의 섹시한 춤동작으로 눈길을 모았다.

무대 직후 효린은 “초긴장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지난 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앞 광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된 이번 ’2014 나는 가수다’에서는 시나위, 김종서, 박기영, 플라이투더스카이, 더원, 효린, 윤민수 등 총 7팀의 가수들의 경연을 펼쳤다. 김성주와 윤민수가 진행을, 남희석, 김신영 조세호가 스튜디오 MC를 맡았다.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