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령
김성령


김성령

MBC‘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 출연한 가수 성시경이 배우 김성령에게 거침없는 돌직구를 던졌다. 날려 화제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추석특집프로그램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서는 영어 과외를 위해 띠동갑 연하남 성시경을 만나는 김성령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성시경을 만난 김성령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성시경 씨 얼굴이 되게 클 줄 알았다. 그런데 생각보다 얼굴이 작았다”며 “성시경 씨가 그 흔한 인사치레도 없이 바로 영어공부 얘기를 하하더라. 완전 선생님 모드로 바로 바뀌어 어색해 죽는 줄 알았다”고 솔직한 심경을 털어놓았다.

이어 성시경은 김성령과 과외 장소로 이동한 후 바로 수업에 들어가는 등 무뚝뚝한 모습을 보였다. 김성령의 애교에도 성시경은“애교는 좀 줄이시고…뭐 궁금한 거 없어요?”라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적게는 12살, 많게는 60살 차이가 나는 띠동갑내기 어린 스승과 나이 많은 제자가 커플을 이뤄 SNS-영어-기타-중국어를 배우는 기상천외 역발상 과외 프로젝트 ‘띠동갑내기 과외하기’는 오는 12일 밤 10시에 2회가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M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