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유혹’
SBS ‘유혹’


SBS ‘유혹’

‘유혹’ 권상우가 최지우에 대한 순애보를 보일 예정이다.

8일 공개된 SBS 월화드라마 ‘유혹’(극본 한지훈 연출 박영수 백수찬) 18회 예고에서는 세영(최지우)이 아픈 사실을 알고 세영을 찾아가는 석훈(권상우)의 모습이 그려지며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방송된 ‘유혹’ 17회에서는 자신의 건강상태가 심각하다는 사실을 알게 된 세영이 그 사실을 석훈에게 숨긴 채 둘만의 오붓한 소풍을 즐기며 함께 여행계획까지 세우며 달콤한 시간을 보냈다.

그러나 방송말미 세영은 석훈이 회사에서 뉴욕 본사로 갈 수 있는 좋은 제안을 받았지만 거절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그 이유가 자신 때문이라는 생각에 석훈을 위한 이별을 택했다.

하지만 18회 예고에서 세영의 이별통보에 힘들어하던 석훈이 수술을 결심하고 입원한 세영을 찾아가 “혼자 전부 감당하려고 하냐”며 나무랐고 “석훈씨가 상관할 일 아니다”라는 차가운 세영의 말에도 “어떻게 상관이 없냐. 나도 같이 아프게 해달라.”며 세영에 대한 애틋한 순애보를 보이며 두 사람은 더 이상 멀어지려야 멀어질 수가 없는 사이임을 암시했다.

지선(윤아정)으로 인해 민우(이정진)와 계속 삐걱거리며 힘들어하던 홍주(박하선)는 민우와의 관계를 정리하려 하고 그런 홍주를 “이대로 끝내지 말자”며 붙잡는 민우의 모습이 그려지며 홍주와 민우의 두 번째 결혼생활의 결말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유혹’ 18회는 9일 밤 10시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