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정형돈
성시경 정형돈


정형돈과 성시경이 주고 받은 SNS 메시지가 공개돼 눈길을 끈다.

오는 9일 방송되는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예체능’ 테니스팀과 ‘수원’ 테니스팀의 첫 경기가 펼쳐진다.

그 가운데, 의외의 ‘남남케미’로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한 정형돈과 성시경이 한시도 쉬지 않는 메시지 대화를 공개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 날 정형돈은 성시경과의 테니스 연습에 앞서 “(시경이가) 너무 쪼아. 쪼아도 너무 쪼아. 내가 문자 확인을 못 한다니까”라며 기대를 품지만, 막상 연습에 돌입하자 테니스 자세 하나하나에 깐깐하게 잔소리를 해대는 성시경 때문에 울상을 지었다.

그러나 성시경의 시어머니 잔소리는 정형돈도 바꿔놓았다. 그는 “연습을 게을리하지 말라”는 성시경의 말에 촬영 틈틈이 테니스장을 찾게 됐고, 이를 사진으로 인증해 성시경에게 보내는 등 정형돈과 성시경의 묘한 ‘갑을’ 파트너 관계가 시작됐다.

이에 성시경이 정형돈에게 ‘ㅋㅋㅋㅋ 멋져요 형~~~~~’이라며 이모티콘을 보내자 정형돈은 “(시경이와) 웃으면서 만날 수 있겠다”며 흐뭇한 미소를 짓는 등 성시경을 향한 정형돈의 뜨거운 애정이 웃음을 자아냈다.

정형돈은 성시경과의 구슬땀 훈련 속에 자신의 장기 ‘스매시’를 앞세워 놀랄만한 성장세를 드러냈고, 이는 성시경의 ‘토네이드 서브’와 찰떡 궁합을 이뤄 유진선 해설위원으로부터 “준비를 많이 했다”, “재능이 탁월하다”는 칭찬을 이끌어내는 등 최고의 팀워크를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정형돈과 성시경의 ‘남남케미’를 확인할 수 있는 ‘우리동네 예체능’은 오는 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우리동네 예체능’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