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카라와 시스타가 서로 같은 듯 다른 섹시 무대를 보여줬다.

6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한 카라는 붉은 메인 컬러에 포인트로 블랙 컬러를 준 의상을 입고 ‘맘마미아’를 열창했다. 파워풀한 보컬에 강렬한 의상, 섹시한 안무가 조화를 이룬 무대를 평을 얻었다.

뒤이어 걸그룹 시스타도 무대에 올랐다. 역시 섹시함이 강점인 이 걸그룹은 화이트와 핑크를 적절히 조화한 의상으로 순수한 듯 섹시한 무대를 보여주며 또 다른 매력을 알렸다. 씨스타는 ‘I Swear’를 불렀다.

걸그룹의 같은 듯 다른 섹시한 무대가 이어졌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