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6′ 방송화면
‘슈퍼스타k6′ 방송화면


‘슈퍼스타k6′ 방송화면

지난 5일 방송된 Mnet ‘슈퍼스타K6′에는 두 명의 화제의 인물이 부상했다. 바로 임형우와 고나영.

특히 고나영은 “탕웨이를 닮았다는 말을 많이 듣는다”며 자신을 소개할 정도로 미모의 출연자. 고나영은 “이화여자대학교 영문학과에 재학 중”이라고도 밝혔다.

심사위원 중 김범수가 특히 고나영에 관심을 보였다. 그는 “가르치면 충분히 다듬을 수 있는 보컬”이라며 “이렇게 가르치고 싶은 열정이 생긴 적은 오랜만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고나영에게 남자친구가 있다는 말에 적잖이 실망한 눈치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다른 화제의 주인공 임형우는 과거 SBS ‘송포유’에 출연해 이승철과 인연을 맺은 사실이 부상하면서 화제가 됐다. 임형우는 이날 ‘신촌을 못 가’를 열창했는데, 안정적 가창력은 물론 노래까지 덩달아 관심을 받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net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