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6′ 방송화면
‘슈퍼스타k6′ 방송화면


‘슈퍼스타k6′ 방송화면

오디션 프로그램 참가자 임형우와 놀라운 가창력은 물론, 심사위원 이승철과의 남다른 인연으로 화제의 주인공에 등극했다.

지난 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6′에는 지원자 임형우가 등장했다.

임형우는 과거 SBS 프로그램 ‘송포유’에서 이승철이 노래를 가르쳤던 성지고등학교 출신이었다. 그는 “이승철 선생님은 내 인생을 바꿨다. 난 원래 꿈이 없었다. (이승철) 선생님 덕분에 꿈을 찾았다”고 밝혔고, 이승철은 흐뭇한 미소를 지으며 화답했다.

이날 임형우는 ‘신촌을 못가’를 열창했고, 심사위원으로부터 극찬을 받았다. 김범수는 “노래를 정말 잘한다. 정말 이승철이 좋은 제자를 뒀다”고 말했고, 이승철 역시 “이제 조금씩 다른 임형우를 만들어가자. 너 노래 잘하잖아”라는 따듯한 이야기를 해줬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net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