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널사
운널사


장혁과 장나라가 두 번째 결혼식을 올렸다.

4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운명처럼 널 사랑해’에서 끝까지 결혼을 반대했던 미영(장나라)의 엄마의 축복 속에서 행복한 결혼식을 올리는 건(장혁)과 미영의 행복한 결혼생활이 그려졌다.

앞서 이건은 죽은 아버지와의 추억이 담긴 나무 밑 타임캡슐을 열어, 아버지의 ‘현재를 누리라’는 내용이 담긴 편지를 읽은 후 자신의 유전병 걱정은 미뤄놓은 채 김미영과 결혼식을 올리기로 결심했다.

이건과 미영은 황급히 결혼식장에 복귀해 많은 이들의 축복 속에서 평생 서약을 맹세했다. 둘은 서로에게 반지를 끼워주며 “평생 아끼고 사랑하며 죽음이 갈라놓을 때까지, 아니 갈라놓더라도 영원히 함께하길 맹세한다”라고 약속하며 키스를 나눴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운널사’ 방송화면 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