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허지웅


JTBC ‘마녀사냥’ MC들이 허지웅의 열애설 취재에 열을 올렸다.

최근 진행된 ‘마녀사냥’ 55회 녹화에서 허지웅은 친구의 연애사에 대해 고민하는 여자의 사연을 듣고 “남의 연애사에는 절대 간섭하지 말라”고 충고했다. 이를 듣고 있던 성시경은 허지웅에게 “어제 뭐했냐”며 “나는 허지웅의 연애사에 관여하고 싶다”고 장난스럽게 웃었다.

이에 유세윤도 “요즘 허지웅이 연애하는 것 같다”며 허지웅의 열애설 확산을 부추겼다. 성시경과 유세윤의 갑작스런 ‘몰아가기’에 허지웅은 크게 반박하며 급하게 화제를 전환해 오히려 의심을 샀다.

그 뒤에도 녹화가 이어지는 가운데 성시경과 유세윤이 틈틈이 “연애하는거 아니냐”라며 허지웅에게 장난을 걸어 웃음을 자아냈다.

성시경과 유세윤이 파헤치는 허지웅 열애설의 진실은 29일 금요일 오후 11시 ‘마녀사냥’ 55회에서 확인 할 수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