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대한, 민국, 만세 등 삼둥이에 대한 송일국의 애틋한 마음이 전해졌다.

10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송일국은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삼둥이를 바라보는 마음을 전했다.

송일국은 “대한이는 8개월 간 잘 버텨줬다. 그래서 그 이유만으로도 형 대접을 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또 “민국이는 아토피가 너무 심해 돌 되기 전까지 날 밤을 샌 적이 한 두번이 아니다”며 “너무 심해서 계속 긁으니까”라고 기억했다. 마지막으로 “만세는 1.8kg 저체중으로 태어나 두 번이나 재검할 정도로 속을 타게 했다. 만세만 생각하면 애틋하다”고 전했다.

그런 송일국에게 대한 민국 만세는 똑같은 보물이 된 상황. 그는 “셋 다 그런 게 있다”고 말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