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갓세븐


갓세븐

그룹 갓세븐(GOT7)이 온라인 드라마에 캐스팅됐다.

최근 앨범 ‘GOT♡’를 통해 무대에서 친근한 남친돌로서 상큼하고 해맑은 이미지를 보여줬던 갓세븐이 JYP 픽쳐스와 요오쿠 투도우(Youku Tudou)가 공동 제작하는 온라인 드라마(제목 미정, 극본 김은영, 감독 박병환)에 캐스팅돼 드라마 데뷔를 앞두고 있다.

요오쿠 투도우는 글로벌 플랫폼이 제한된 중국에서 월 4억 5,000만명의 이용자 수를 보유, 중국 내 최고의 영향력을 자랑하는 영상 플랫폼 요오쿠(Youku)와 투도우(Tudou)를 두고 있는 중국 최대의 동영상 그룹이다. JYP 픽쳐스는 올해 초 요오쿠 투도우와 함께 갓세븐의 리얼리티 ‘아이갓세븐’을 제작, 방영한 바 있다. ‘아이갓세븐’의 제작과 방영을 통해 화제를 불러 일으켰던 두 회사가 공동 제작하는 온라인 드라마에 갓세븐이 출연 배우로 합류해 시너지를 일으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JYP 픽쳐스와 요오쿠 투도우가 공동 제작하는 온라인 드라마는 음악과 댄스가 어우러진 작품으로 아픔을 가진 한 소녀가 어느 날 갑자기 나타난 정체불명의 미소년들과 함께 꿈과 사랑, 그리고 우정을 그려가는 판타지 로맨스 학원물이다.

갓세븐은 온라인 드라마에서 여자 주인공의 우상인 인기 아이돌과 어느날 갑자기 나타나 여자 주인공을 지켜주는 미스테리한 꽃미남 초능력 4인방으로 분할 예정이다.

온라인 드라마는 오는 8월 중순에 크랭크 인, 2014년 하반기에 요오쿠 투도우 플랫폼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