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
김장훈


김장훈

세월호 사건과 관련해 각계각층과 연계해 여러개의 민간 트라우마 센터를 조직해 나가고 있는 김장훈이 세계 최고 수준의 트라우마 센터인 일본 고베에 위치한 효고현 트라우마 센터(마음케어 센터)를 방문해 심도있는 의견을 나누며 트라우마 치유에 대한 협조논의를 한다.

김장훈은 29일 아침 일본 효고현으로 차병원·차의과학대학교 미술치료대학원 김선현 교수팀과 함께 출발한다.

일본의 경우 쓰나미, 고베지진 등의 재난상황에 대한 트라우마 치료 및 치료를 위한 전문 인프라 구축 등 이에 대한 노력 및 성과가 세계 최고 수준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김교수팀과 김장훈은 1995년 고베 대지진 이후 설립된 ‘효고현 트라우마 센터’ 방문을 통하여 세월호 사건 관련 트라우마 조직 운영을 위한 전문적인 견해를 공유 할 예정이다.

김교수팀의 효고현 트라우마 센터 방문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이미 작년 2013년도에 우리나라 최초로 센터를 방문해 일본 현지의 트라우마 지원 체계 및 현황에 대하여 논의한 바 있다.

효고 트라우마센터는 재난에 대한 트라우마 치유뿐 아니라 소방관, 경찰관, 이재민, 재해피해자, 범죄피해자 등을 대상으로 트라우마 극복을 위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다양한 대상으로 PTSD 연구를 진행함으로써 치료에 적용할 수 있는 이론적 기틀도 다지고 있다.

김장훈은 “앞으로 한국에서 트라우마 조직을 여러 곳 운영할 계획인데 이를 위해서는 전문가적 지식이 필요하다고 생각된다. 일본은 지진등의 자연재해 및 재난 관련 피해가 많아 트라우마 힐링 면에서 세계 최고 수준임을 알고 있다.

앞으로 일본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많은 트라우마 센터를 방문하여 지식과 노하우를 공유함으로써 이것이 한국에서 시행착오를 줄이며 민간 트라우마 조직들을 운영 할 수 있는 효과적인 길이라고 생각한다.” 라고 장기적인 계획도 밝혔다.

또한 김장훈의 소속사인 공연세상의 관계자는 이번 방문을 통해 일본의 NGO들과 연계해 일본과 공동으로 세월호추모공연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공연세상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