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지혜가 자필 메시지로 종영 소감을 남겼다
왕지혜가 자필 메시지로 종영 소감을 남겼다


왕지혜가 자필 메시지로 종영 소감을 남겼다

배우 왕지혜가 출연하던 MBC 주말드라마 ‘호텔킹’ 종영 후 아쉬운 마음을 담은 대본 위 자필메시지와 함께 사랑스러운 인증샷을 공개했다.

‘호텔킹’에서 이동욱을 향한 슬픈 외사랑을 선보여온 왕지혜는 자필 메시지를 통해 “몇 개월간의 긴 여정이 끝나고 이제 작별의 시간이 왔네요. 채경의 사랑은 이루어지지 않았지만 끝까지 재완을 든든하게 지킬 수 있어서 좋았답니다” 라며 4개월 간 함께한 송채경 역에 대한 애정과 함께 드라마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어 왕지혜는 “밤 새며 고생하신 배우, 스태프 너무 수고하셨습니다. 다음에 더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릴게요~ 모두 감사 드립니다”라며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으며“’호텔킹’은 끝났지만 영원히 기억해주세요”라며 종영소감을 귀엽게 마무리 했다.

극중 왕지혜는 전직 아나운서이자 씨엘 호텔의 레스토랑 오너 송채경 역을 맡아 첫 회부터 도도하고 당당한 모습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후 재완(이동욱)을 향한 슬픈 외사랑을 안타깝게 펼치며, 상처받고 질투하는 여인의 모습부터 아련하고 애처로운 여인의 모습 등 다양한 상황과 감정에 따른 감정연기를 탁월하게 펼쳐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키이스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