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댄싱9′
Mnet ‘댄싱9′


Mnet ‘댄싱9′

스트릿댄서 박인수와 김태현이 최종 멤버에 선발됐다.

2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댄싱9′에서는 9명의 댄서를 가리기 위한 최종선발전이 그려졌다. 이날 두 번째 조는 스트릿조로 신규상, 이유민, 서일영, 박정은, 김태현, 박인수, 김진희가 한 무대를 꾸몄다.

‘댄싱9’ 최종선발전의 심사는 뮤지컬 ‘캣츠’ 연출자이자 안무가인 조앤 로빈슨, 머라이어 캐리와 윌 스미스 등 세계적인 팝 가수의 안무가로 활약해 온 테리 라이트, 현대무용단 collective A 예술감독 차진엽 등 권위 있는 춤 전문가 3인이 맡았다.

이날 세 심사위원은 고심 끝에 모두 블루아이의 팀을 선택했다. 블루아이의 마스터들은 김태현과 박인수에게 파이널진출권을 줬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net ‘댄싱9′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