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실시간 검색어, 이른바 실검은 확실히 오늘날 정보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

인터넷 포털, 검색 사이트는 바로 이 ‘실검’으로 대중의 관심사를 실시간으로 반영한다. 그러나 ‘실검’이라는 어휘 자체의 의미는 대중의 관심이 그만큼 시시각각 변한다는 것이기도 한다.

‘실검’에 한 번 등극하려 몸부림치는 이들도 존재하지만, 그 한 번의 ‘실검’ 등극은 바로 1시간 후 또 다른 실검에 묻혀버리는 그런 시대인 것이다. 그렇지만 ‘실검’이 대중의 관심사를 반영한다는 것, 오늘날 대중이 어떤 부분에 열광하는지를 알 수 있는 하나의 지표가 된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2014년 7월 26일 오후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이름을 올린 주인공은 김윤의 작가다.

# ‘무도’, 김윤의 작가 국적불명 아이돌 댄스에 ‘초토화’

MBC ‘무한도전’의 김윤의 작가가 화제다.

26일 방송된 ‘무한도전’에서는 상반기 장기 프로젝트를 무사히 마친 멤버들이 한국의 방콕에서 휴가를 즐기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무한도전’ 멤버들은 방송에서 물놀이, 스노클링 등을 통해 한국의 방콕 문화 코스 일정을 소화했다.

특히 이 일정에서 ‘무한도전’의 김란주 작가와 김윤의 작가가 태국인으로 분해 각각 자신의 특기인 무에타이와 국적 불명의 댄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김윤의 작가는 멤버들과의 인터뷰에서는 작은 목소리로 조곤조곤 말하며 부끄러운 듯한 모습을 보였지만, 춤을 출 때는 전혀 다른 사람으로 변신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음악이 나옴과 동시에 표정을 바꾼 김윤의 작가는 미쓰에이의 ‘배드 걸 굿 걸’, 카라의 ‘미스터’, 샤이니 ‘셜록’를 자신만의 느낌으로 소화해 웃음을 자아냈다.

TEN COMMENTS, PD에 이어 ‘스타 작가’도 탄생하는 건가요. ‘무한도전’은 제작진도 멤버들 뺨치네요.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