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 방송 화면 캡처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 방송 화면 캡처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 방송 화면 캡처

남편 남궁민을 위한 홍진영의 적극 내조가 빛을 발했다.

26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4′(우결)에서는 한약방 탐방에 나선 남궁민과 홍진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남궁민이 기가 허하다는 진단을 받자 홍진영은 “내가 기를 뺏는 것 같기도 하고 음과 양의 기운이 평행선으로 맞추려면 앞으로 내조를 더 잘해야겠다”고 다짐했다.

한의사는 “남자로서 할일을 해야 하니까 정력에 좋은 약재를 좀 드리겠다”며 정력에 좋은 녹용을 추천했다. 이에 남궁민이 “예전에 녹용으로 담긴 술을 고3 때 한잔씩 먹고 잤다”고 말하자 홍진영은 “행사 하나 더 뛰면 된다. 드라마도 끝나서 밥줄 끊겼잖아. 녹용을 넣어 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속마음 인터뷰에서 홍진영은 “이게 꼭 혼자만의 일은 아니다. 돈은 지불할 테니 녹용 같은 걸 더 넣어달라고 했다”며 남궁민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