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국 전수진
송일국 전수진


송일국이 영화 ‘플라이 하이’로 9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25일 영화 ‘플라이 하이’ 측에 따르면 송일국, 전수진 주연 캐스팅을 확정짓고 지난 14일 크랭크인 했다.

‘플라이 하이’는 만나기만 하면 사사건건 부딪치는 삼류조폭과 격투소녀의 특별한 우정을 그린 휴먼 드라마. 송일국은 극중 삼류조폭 창범 역을 맡아 생애 첫 코믹 연기에 도전한다. 창범은 명색이 조폭이건만 딸바보에 쓸데없이 오지랖만 넓어 매번 인생이 꼬이는 퇴물이다. 송일국은 배역을 위해 파격적인 노란 염색 머리에 아줌마 뽀글이 파마까지 감행했다.

신인답지 않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는 전수진은 세상과 단절된 채 오직 격투기에 매진하는 시크 여고생 예진 역으로 분해 극 중 23세 나이차의 송일국과 연기 호흡을 맞춘다. 또 창범의 절친한 친구이자 체육관장 삼릉 역으로 이훈이 출연, 깨알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플라이 하이’는 영화진흥위원회 한국영화 시나리오 마켓 2012년 2분기 최우수작품 수상작이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분홍돌고래, 다세포클럽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