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세훈
엑소 세훈


엑소 세훈

그룹 엑소 멤버 세훈이 사생팬들을 향해 경고를 보냈다.

22일 세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개인정보가 유출되고 있으며 강경대응할 방침임을 밝히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세훈은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말씀드립니다”라며 “나는 아무 것도 하지 않았는데 왜 매일 수많은 문자가 오는 걸까요? 인증번호,비밀번호 변경,다른 IP로 로그인이 됐다. 라는 문자들이.. 계속 이런 말도 안 되는 행동을 하시면 저 또한 가만히 있지 않겠습니다”며 경고했다.

엑소는 사생활을 침해하는 일부 팬들로 인한 고충을 토로해왔다. 앞서 멤버 루한 또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생팬들을 향한 분노를 표출해 눈길을 끈 바 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