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SNL 코리아’
tvN ‘SNL 코리아’


tvN ‘SNL 코리아’

케이블TV tvN ‘SNL 코리아’에 출연한 그룹 다이나믹 듀오의 최자가 최근 이슈가 된 지갑 분실 사건을 언급했다.

19일 방송된 ‘SNL 코리아’의 ‘피플 업데이트’ 코너에 출연한 최자는 “이제 중요한 물건을 지니고 다니지 않는다”라며 지갑 분실 사건 이후 달라진 모습을 전했다.

또 “지갑이 스스로 정신을 놓지 않게 하는 끈이 됐다”면서 “모든 사람, 좌시하지 않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

이후 최자가 자신의 지갑을 공개하자 MC 유희열은 지갑을 살펴보며 “스티커가 없다”고 말 스티커 사진 유출 사건을 상기시키기도 했다. 최근 최자는 지갑을 분실, 해당 지갑을 습득한 네티즌이 지갑 속 내용물을 찍은 사진을 인터넷 상에 올려 논란이 된 바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