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개그콘서트 – 억수르’
KBS2 ‘개그콘서트 – 억수르’


KBS2 ‘개그콘서트 – 억수르’

지난 13일 첫 선을 보인 KBS2 ‘개그콘서트’의 ‘만수르’ 코너가 ‘억수르’로 코너명을 변경하며 화제다.

20일 오후 방송된 ‘억수르’에서 개그맨 송준근은 ‘만수르’를 넘어서는 억수르 캐릭터로 분해 특유의 허세 넘치는 인물을 연기했다.

이날 송준근은 30억원에 이르는 로또 1등 담첨을 무려 220억원 어치의 복권을 구입, “이게 되긴 되는구나”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빌 게이츠를 불러 자신의 집 컴퓨터를 고치기도 하고 KBS를 가리키며 “저런 건 얼마나 하나?”라고 묻기도 했다.

방청객들을 향해서는 “100만원씩 쥐어서 보내”라며 재벌 캐릭터의 모습을 제대로 보여주었다.

당초 ‘만수르’로 알려졌던 코너명은 실존 인물의 반발을 고려해 한국석유공사 측이 제작진에 코너명 변경을 요청하면서 ‘억수르’로 바뀐 것으로 알려졌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