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런닝앤’
SBS ‘런닝앤’


SBS ‘런닝앤’

가수 홍진영과 개그우먼 이국주 등이 난투극을 벌였다.

2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은 ‘센 언니들’ 특집으로 펼쳐졌다.

이들은 ‘런닝맨’ 멤버들과 파랑팀과 빨강팀으로 각각 나뉘어 다양한 대결을 벌였다. 각각 물풍선 받기, 얼굴에 수박 씨 뱉기, 콜라 빨리 마시기, 팔씨름 대결 등 게이이 진행된 가운데 팀원 모두가 성공해야 하는 ‘기둥에 고리 던지기’ 미션에서는 파랑팀에게 승기가 돌아갔다.

결국 파랑팀은 게임에 걸린 상품을 모두 획득하면서 우승팀의 영예를 나눴다.

이날 개리와 커플을 이룬 이국주는 남다른 체력을 보이며 게임에서 맹활약했다. 특히 팔씨름을 벌이는 가운데 홍진영이 이국주 팀의 강승현에게 패하자 홍진영은 이국주에게 달려들어 난투극을 벌여 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