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공동경비구역 JSA’ 포스터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 포스터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 포스터

KBS2 ‘드라마스페셜’ 연작시리즈로 준비 중이던 ‘공동경비구역 JSA’와 ‘비명을 찾아서’의 제작이 잠정적으로 연기된 사실이 확인됐다.

18일 오후 KBS 드라마국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하반기 제작 예정이었던 두 작품이 내부 사정으로 인해 제작이 연기됐다”며 “오는 9월에는 ‘드라마스페셜’이 편성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KBS는 박상연의 소설 ‘DMZ’를 원작으로 한 ‘공동경비구역 JSA’와 복거일 작가의 소설 ‘비명을 찾아서’ 드라마 버전을 ‘드라마스페셜’ 연작시리즈로 제작·방송할 계획을 밝힌 바 있다.

하지만 현재 드라마국 내부 사정과 사장 인선 과정이 마무리되지 않은 터라 두 작품의 제작 시기는 내년 상반기가 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9월께에는 ‘드라마스페셜’ 본 방송이 재개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