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쇼미더머니3′ 키썸
Mnet ‘쇼미더머니3′ 키썸


Mnet ‘쇼미더머니3′ 키썸

‘경기도의 딸’ 래퍼 키썸이 아슬아슬하게 3차 예선을 통과했다.

1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3’에서는 2차 예선을 거쳐 올라온 46명의 도전자들이 자신이 원하는 상대를 지목해 1대1 프리스타일 랩 배틀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키썸은 박주현과 랩 배틀을 하게 됐고, 비트가 시작되자마자 두 사람 모두 예상치 못한 실수를 범해 긴장감을 높였다. 그러나 두 명 중 한 명은 꼭 합격시켜야 하는 규칙에 따라 키썸이 4차 예선에 진입하게 됐다.

심사위원 스윙스는 키썸에게 “키썸 씨 운 좋게 또 붙으셨는데 외모에 신경 좀 쓰지 마시고 래퍼면 랩부터 하라”고 독설을 쏟아냈다. 이에 키썸은 눈물을 흘리며 “차라리 그냥 떨어지는 게 나아요”라며 심경을 토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지난 3일 첫방송을 시작한 래퍼서바이벌 ‘쇼미더머니3’은 출연자 과거 일진설 논란 및 악마의 편집 등으로 매회 방송 후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net ‘쇼미더머니3’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