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캡처
KBS2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캡처


KBS2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캡처

가수 천명훈이 가장 걱정되는 연예인(?)에 뽑혔다.

16일 방송된 KBS 예능 프로그램 ‘가족의 품격-풀하우스’(이하 ‘풀하우스’)에선 ‘아이돌에 빠진 아내 어떻게 해야 할까요?’를 주제로 1세대 아이돌 문희준, 은지원, 천명훈과 H.O.T 팬클럽 출신의 KBS 오정연 아나운서가 출연해 세대공감 토크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패널로 출연한 홍종선 연예부 기자는 “연예부 기자들이 걱정하는 핫젝갓알지 멤버는 누구냐”는 질문에 “녹화 전에 연예부 기자들 10명에게 사전투표를 했는데 만장일치였다”라며 천명훈을 언급했다.

이어 홍종선 기자는 “다른 연예인이 쳤던 사고를 천명훈이 저지른 것으로 많이들 오해하고 있다”라며 기자들이 그를 뽑은 이유를 설명했다. 이에 MC들은 천명훈이 음주, 도박 사건에 연루된 적이 없다는 것을 확인했고, 천명훈은 “지금 방송을 쉬는 분들이 저와 밀접해서 그런 것 같다”고 해명했다.

도경완 아나운서는 “그중에서 살아남았다는 것은 인정해줘야 하는 것 아니냐”고 물었고, 이에 함께 출연한 은지원은 “살아남은 이유가 돈이 없어서”라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KBS2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