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명처럼 널 사랑해’
‘운명처럼 널 사랑해’


‘운명처럼 널 사랑해’

장혁과 장나라가 태교교실 가슴 마사지에 당황했다.

16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운명보다 널 사랑해(이하 운널사)’ 5회에서 이건(장혁)과 김미영(장나라)는 왕회장(박원숙)의 요청으로 태교교실에 갔다.

이건은 태교 수업 내내 휴대폰을 보는 등 관심 없어 했다. 이에 강사(박희진)은 이건과 김미영을 앞으로 불렀다. 이건은 강사의 지시대로 김미영의 발과 다리 마사지를 하며 투덜댔다. 강사는 “뱃속의 아가가 듣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건과 김미영은 가슴 마사지를 해야 했다. 두 사람은 당황했지만 강사의 계속되는 지적에 어쩔 수 없이 하게 됐다. 이건은 굳은 결심으로 김미영의 겨드랑이에 팔을 넣었지만 허공에 손짓하며 난감해했다.

강사는 “아기를 위해 하는 것에 이렇게 비협조적이면 안된다”며 자세를 도왔고 경악한 김미영은 뛰어 나갔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수목드라마 ‘운명보다 널 사랑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