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3′ 육지담
‘쇼미더머니3′ 육지담


‘쇼미더머니3′ 육지담

Mnet ‘쇼미더머니3’ 제작진이 육지담 일진 논란에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16일 제작진은 보도자료를 통해 “육지담이 일반인 출연자고 아직 어린 학생이라 제작진도 신중하게 고민하고 있다. 개인적인 사안이라 조심스럽게 다방면으로 확인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은 “이번 주 3화에서는 육지담이 내용 진행에 필요한 부분만큼 출연할 예정이다”고 육지담의 편집에 대해 언급했다.

앞서 온라인 상에서는 육지담이 과거 일진이었으며 학창 시절 부적절한 행동을 일삼았다는 폭로 글이 게재됐다. 현재 육지담과 관련된 게시글은 삭제된 상태다. 이에 ‘쇼미더머니3’ 제작진은 사실 확인이 이루어지지 않은 시점에서 섣부른 판단은 자제하겠다는 뜻을 보였다.

육지담은 ‘쇼미더머니3’에서 여고생 래퍼로 출연해 허인창의 제자임을 밝혔으며 파워풀한 랩으로 호평받았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net ‘쇼미더머니3’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