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의 멤버 윤아
소녀시대의 멤버 윤아


소녀시대의 멤버 윤아

소녀시대의 멤버 윤아가 한중 합작영화 ‘짜이찌앤 아니’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14일 오후 윤아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윤아가 ‘짜이찌앤 아니’에 출연한다”며 “하반기 제작 예정인 작품으로 현재 캐스팅 단계”라고 밝혔다.

‘짜이찌앤 아니’는 지난 2009년 상하이 국제 영화제 합작 프로젝트 마켓에 시나리오를 출품, 가장 투자 잠재력 있는 프로젝트상(Most Promosing Project to Invest Award)을 수상하며 프로젝트의 기획력은 물론 상업적 흥행 가능성까지 인정받은 작품. 윤아는 극 중 자유분방한 매력을 소유자 아니 역을 맡을 계획이다.

앞서 KBS2 새 드라마 ‘칸타빌레 로망스’에도 이름을 올렸던 윤아는 영화 출연 소식과 함께 드라마 최종 고사 소식을 전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