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클라운 잉카
씨클라운 잉카


씨클라운 잉카

그룹 씨클라운이 페루에서 색다른 프로젝트를 펼친다.

14일 소속사 예당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씨클라운의 페루 팬인 페루 크라운이 오는 16일 세계 최대 활화산 왈카왈카(Hualca Hualca-랜드 스케이프) 프로젝트를 벌인다.

소속사가 공개한 사진에서는 왈카왈카산의 웅장한 모습이 담겨 있다. 이와 함께 사진 앞에는 페루 팬들의 응원 모습이 보이고 있다. 페루 팬들이 벌일 랜드 스케이프 프로젝트는 씨클라운의 미니앨범 발매를 축하하는 의미로 왈카왈카 산에서 씨클라운을 위한 축제를 벌이는 페루 크라운의 응원 이벤트다.

이에 관해 소속사 관계자는 잉카 문명의 후예들이 모여 있는 왈카왈카 산에서도 씨클라운의 인기가 뻗치고 있다는 것이 놀랍다. 페루 왈카왈카 산의 활화산처럼 뜨거운 인기를 곧 남미에서도 보여주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씨클라운은 지난 8일 전 세계 동시 미니앨범 발매를 시작으로 음악방송을 통해 팬들과의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예당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