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준 유인나, 제공 피판
신현준 유인나, 제공 피판


신현준 유인나가 제1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이하 PiFan, 피판) 개막식 사회자로 만난다.

14일 피판 측은 17일에 있을 개막식 사회자로 배우 신현준과 유인나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신현준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막식 사회를 맡아 피판과 특별한 인연을 이어간다. 그는 2010년부터 현재까지 KBS2 ‘연예가중계’ MC를 맡아 유머러스하면서도 매끄러운 진행을 선보이고 있다. 유인나 역시 온스타일 뷰티프로그램 ‘겟잇뷰티’ MC, 라디오 ‘볼륨을 높여요’ DJ 등을 통해 안정적인 진행 실력을 뽐내고 있다. 과거 SBS ‘한밤의 TV연예’를 진행하기도 했다.

피판 측은 신현준과 유인나는 연예 정보 프로그램에서 MC를 맡았던 경험을 바탕으로, 개막식을 더욱 노련하고 재치있게 진행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관객을 찾아갈 피판은 17일부터 27일까지 11일간 부천 일대에서 열린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피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