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윌엔터테인먼트
제공. 윌엔터테인먼트


최근 종영한 드라마 ‘닥터 이방인’에서 열연한 강소라가 최근 교통사고를 당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3일 강소라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강소라는 지난 8일 ‘닥터 이방인’ 종방연을 가던 중 교통사고가 났다. 하지만 가벼운 접촉사고고 큰 부상은 없었다.

강소라는 지난 11일부터 ‘닥터 이방인’ 중국버전 영화 촬영을 진행 중이다. 또 탈부착이 가능한 목 깁스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닥터 이방인’ 영화버전은 120분 정도의 분량으로 편집돼 올 연말 중국에서 개봉된다. 인트로와 엔딩 부분만 각색됐으며, 주연배우인 이종석과 박해진, 강소라, 장량 등이 추가 촬영에 참여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