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말고 결혼’ 방송화면
‘연애말고 결혼’ 방송화면


‘연애말고 결혼’ 방송화면

주장미(한그루)가 공기태(연우진) 집안의 제사상을 대신 차리다 울분을 토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N 드라마 ‘연애말고 결혼’에서 주장미는 계약연애 중인 공기태 할아버지 제사상을 차리기 위해 한 여름에 땀을 뻘뻘 흘리며 전을 만들었다.

직장에 휴가까지 내고 제사 음식을 준비하던 그는 여유있게 청포도 에이드를 마시는 공기태에게 화를 냈다. 주장미는 “결혼이란 게 이렇게 불공평한 거구나!”라며 소리를 질렀고, 공기태는 “진짜 결혼도 아닌데 왜 그러냐”고 되받았다. 이에 주장미는 “차라리 진짜 결혼이면 억울하지라도 않지!”라며 또 한 번 역정을 냈다.

한편 강세아(한선화)로부터 주장미와 공기태가 정확히 무슨 관계인지를 알아봐달라는 부탁을 받은 한여름(정진운)은 두 사람간 대화를 엿듣고는 더욱 미궁 속으로 빠졌다.

여름은 결국 장미에게 전화를 걸어 분위기를 엿보았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tvN 방송화면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