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방송화면
‘우결’ 방송화면


‘우결’ 방송화면

홍종현과 걸스데이 유라가 혼인신고도 직접 체험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 신혼집에 들어간 홍종현과 유라는 가구쇼핑과 증명사진 촬영에 이어 혼인신고 체험까지 하고 돌아왔다.

특히 증명사진 촬영 당시, 유라의 장난에 홍종현은 내내 어쩔 줄 몰라하는 표정을 지었다. 그러면서도 유라가 하자는대로 다 응하는 다정한 모습을 유지했다. 유라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안 할 것 같은데 또 하자는대로 다 한다. 고마우면서도 듬직한 오빠인데 귀엽다”는 소감을 전했다. 현상한 사진을 본 홍종현은 “엄청 촌스럽다”며 웃었다. 반면, 유라는 “증명사진 교환은 너무 오랜만이다”며 마냥 좋아했다.

또 이날 옥탑방에서 함께 저녁을 먹은 홍종현과 유라는 “옥탑방에도 어느 순간 적응하게 된다”고 말했다. 또 관련기관을 찾아 혼인신고서를 받아온 이들 커플은 예고편에서는 증인을 찾아 헤매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