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의심심타파_트위터
정준영의심심타파_트위터


9일 저녁, MBC 표준FM ‘정준영의 심심타파’에 에디킴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지난 9일 자정 ‘정준영의 심심타파’ ‘라이브 특집’에 윤하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한 에디킴은 “도전해보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이 있나”라는 질문에 “기회가 된다면 ‘진짜 사나이’에 도전해보고 싶다”며 “제대한 지 1년 정도 됐는데 군대가 그립기도 하고, 제대 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았기 때문에 잘 할 자신이 있다”고 밝혔다.

덧붙여 에디킴은 “일단 불러만 주신다면 (군대에 다시) 갈 준비가 되어 있다”고 답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방송을 들은 청취자들은 에디킴이 특공대 복무 시절 출연한 Mnet ‘슈퍼스타K4’를 통해 처음으로 얼굴을 알린 만큼, 에디킴과 ‘진짜 사나이’가 무척 잘 어울린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날 에디킴은 ‘달달남’이라는 별명에 맞게 데뷔곡 ‘너 사용법’을 라이브로 열창해 청취자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으며, 18일 발매될 ‘너 사용법’ 디럭스 에디션(Deluxe Edition) 타이틀곡 ‘달링(Darling)’에 대한 소개도 함께 전하며 “끊임없이 곡 작업을 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정준영의 심심타파’는 매일 저녁 MBC 표준FM 밤 12시부터 2시까지 방송되며, 9일 방송까지 ‘3일간의 특집-정준영의 디제이 신고식’으로 진행돼 차태현, 김주혁, 로이킴, 윤하, 에디킴 등이 출연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