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새벽, 제공 씨제스
송새벽, 제공 씨제스


송새벽이 영화 ‘도리화가’ 출연을 확정했다.

10일 송새벽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송새벽이 영화 ‘도리화가’의 김세종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며 “류승룡 수지와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라고 밝혔다.

‘도리화가’는 조선 고종 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판소리 영화다. 복숭아꽃 자두꽃이 핀 봄 경치를 뜻하는 ‘도리화가’는 조선 후기 판소리 연구가였던 신재효가 지은 단가의 제목이다. 신재효가 여제자 진채선의 아름다움을 봄에 빗대어 노래한 판소리다.

송새벽에 앞서 류승룡과 수지가 각각 판소리의 대가 신재효, 그의 애제자 진채선 역을 맡았다. 송새벽은 판소리학당 동리정사의 소리 선생이자 북 고수(鼓手)인 김세종 역을 ㅏㅌ아 어려움에 처한 주인공을 돕는 조력자로 활약할 예정이다.

영화 ‘전국노래자랑’을 연출한 배우 겸 감독 이종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도리화가’는 캐스팅 작업을 마무리 한 뒤 내년 개봉을 목표로 올 하반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