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고교처세왕’
tvN ‘고교처세왕’


tvN ‘고교처세왕’

배우 서인국이 만능 ‘케미신’으로 등극했다.

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월화드라마 ‘고교처세왕’(극본 양희승 조성희, 연출 유제원) 7회에서는 남녀를 불문하고 환상의 호흡을 만들어내는 이민석(서인국)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민석은 아버지 최창호(오광록)에게 살가우면서도 능청스런 아들로 따뜻한 부자케미를, 치매를 앓고 있는 할아버지 최만석(권성덕)을 살뜰하게 챙기는 귀여우면서도 의젓한 손자로 할아버지와 손자 케미를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감동과 훈훈함을 선사했다.

서로 미묘한 신경전을 벌이는 라이벌 유진우(이수혁)와는 네티즌들로부터 ‘민우’ 커플이라 불릴 만큼 환상 남남케미를 보여준 것은 물론, 급기야 정수영(이하나)에게 기습키스를 시도하며 케미신의 종지부를 찍었다.

실제 촬영장에서도 서인국은 선배 배우들과의 연기 호흡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며 선배 배우들에게 끊임없이 조언을 구하는 한편 특유의 유머로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능청스러운 연기부터 인간미 넘치는 생활 연기, 풋풋한 로맨스까지 롤러코스터 같은 감정표현을 선보이는 서인국의 ‘고교처세왕’은 매주 월, 화 밤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