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하준 팽현준
서하준 팽현준
MBC 드라마 ‘오로라 공주’에서 이름을 알린 배우 서하준이 임성한 작가를 언급했다.

8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한 서하준은 DJ 최화정과 이야기를 나누던 중 자연스럽게 ‘오로라 공주’가 언급됐다. 최화정은 “‘오로라 공주’를 띄엄띄엄 봤지만, 처음에는 작은 역할이었다가 나중에는 주인공이 바뀌었다 할 정도였다”고 말했다.

이에 서하준은 “작은 배역이라고 생각하고 들어갔다. 대본도 야외 촬영 이틀 전에 나왔고, 하루 이틀 찍을 분량이 많아지면서 나도 모르게 잘 돼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 그는 “작가님이 연락이 안 되니 여쭤볼 수도 없는 상황이었다”며 “직접적으로 만난 적은 한 번도 없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현재 서하준은 SBS 일일드라마 ‘사랑만 할래’에서 김태양 역을 맡고 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 평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