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_케이윌_한터차트_1위
토_케이윌_한터차트_1위


케이윌이 신보 앨범으로 음반차트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최근 다섯 번째 미니앨범 ‘원 파인 데이(ONE FINE DAY)’를 발매한 케이윌은 지난 4일 앨범 판매 집계 사이트인 한터차트에서 실시간 차트 1위를 지속했다. 아이돌이 아닌 남자 솔로 보컬리스트 앨범이 한터에서 1위를 기록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로, 주변의 관계자들을 놀라게 하고 있는 것.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앨범은 케이윌의 음악적 깊이와 완성도를 중시해서 만든 만큼, 팬들 뿐 아니라 리스너들에게 소장가치가 높은 앨범으로 평가받고 있다. 소속사 동생그룹인 보이프렌드와 활동기간이 겹쳤는데, 둘이 나란히 음원차트에 빅5안에 서게되어 너무 기쁘고 감사할 따름이다.”고 전했다. 특히 이 성과는 비스트, 빅스 등을 비롯한 많은 보이그룹들의 컴백 속에 일구어낸 것으로 더욱 의미가 깊다.

케이윌의 새 미니앨범 ‘원 파인 데이(ONE FINE DAY)’에는 싱어송라이터이자 프로듀서인 더 네임, 올 상반기 최대 히트곡의 ‘썸’의 프로듀서 제피, 민연재 등이 참여했다. 타이틀곡은 마력적인 보통의 사랑 이야기를 담은 ‘오늘부터 1일’로 케이윌의 한층 깊어진 음악적 세계를 담아내기 위해, 오랜 기간 케이윌과 음악적 교류를 쌓아온 싱어송라이터 더 네임과 메가톤(Megatone)이 공동 프로듀싱을 맡았다.

간결한 인트로로 시작하는 타이틀곡 ‘오늘부터 1일’은 미니멀한 드럼 사운드위에 리드미컬한 피아노, 기타, 베이스가 더해져 재미있는 그루브를 만들어 내고, 따뜻하면서도 개성 있는 스트링 라인이 곡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좋아하는 여자의 마음을 얻고 싶은 평범한 보통 남자의 사랑 고백에 케이윌의 호소력 짙은 보이스가 더해져 듣는 하여금 곡의 몰입도가 올라가는 것이 특징이다.
케이윌_보도사진 (2)
케이윌_보도사진 (2)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스타쉽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