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희 출국 모습
서정희 출국 모습


서정희 출국 모습

방송인 서세원의 부인 서정희가 5억 원 사기혐의로 피소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달 27일 서 씨의 지인인 50대 남성 A 씨가 서 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고 1일 밝혔다.

A 씨는 서 씨가 작년과 올해 각각 한 차례씩 두 번에 걸쳐 총 5억 원을 빌린 뒤 갚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경찰은 서 씨가 지난 5월 출국해 미국에 체류하고 있는 만큼 서 씨측 변호사와 협의해 조사일자를 정할 방침이다.

앞서 서 씨는 지난 5월 10일 말다툼 도중 남편 서세원이 자신을 밀치는 등 폭행했다며 접근금지 가처분 신청을 냈고, 이후 미국 샌프란시스코로 출국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Y-STA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