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려욱 트위터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려욱 트위터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려욱 트위터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려욱이 MBC의 립싱크 퇴출 움직임에 대해 불만을 토로했다.

1일 려욱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화려한 무대연출, 조명 못지않게 음향 시스템도 가수들에게 중요한 부분인데. 퍼포먼스 중심의 아이돌 가수가 입만 뻥긋하는 것도 문제지만 개선의 여지없이 라이브만 강조하는 건 정말 횡포인 듯”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앞서 MBC ‘쇼! 음악중심’의 박현석 CP가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무대 위에서 노래를 부르지 않는 이들은 가수로서 기본 자질을 갖추지 못한 것이다. 각 기획사가 제출하는 MR를 철저히 체크해 입만 뻥긋대는 가수가 사라지도록 하겠다”고 발언한 것에 대한 반발로 해석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려욱 트위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