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외수 트위터
이외수 트위터


이외수 트위터

‘트위터 대통령’ 이외수가 JTBC 월화특별기획 ‘유나의 거리’에 애정을 드러냈다.

소설가 이외수가 지난 30일 유나의 거리 방송 직후 트위터에 “TV 연속극은 ‘유나의 거리’ 하나밖에 안 봅니다. 재미있습니다. ‘사랑 따위로 위로가 안 될 만큼 외로운 날들’의 이야기입니다”라는 짤막한 코멘트를 남겨 눈길을 끌었다.

이에 영화배우 문성근은 “이외수샘도 김운경 작가 팬이셨네”(@actor****), 요리연구가 이보은은 “김운경작가님의 서울의 달, 서울뚝배기. 한지붕세가족 등등 서민의 애환 꿈 삶을 자세히 묘사한 작품들이 참 주옥 같지요 선생님”(@lbe****)이란 답글이 이어졌다.

‘유나의 거리’는 회가 거듭되면서 배우들의 열연과 우리들의 삶을 대변하는 스토리로 호평을 받고 있다. 지난 30일 방송된 12회에서는 전작인 ‘밀회’가 언급되며 화제에 올랐다. 극중 미선(서유정)이 유나(김옥빈)에게 김희애와 유아인의 사랑을 언급하며 연상연하 커플인 자신의 입장을 대변한 것.

‘유나의 거리’는 직업, 성별, 나이, 성격까지 천차만별인 개성만점 사람들과 전직 소매치기범인 한 여자가 사는 다세대주택에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사나이가 들어온 후, 상처와 아픔을 치유 받고 함께 부대끼며 살아가는 이야기를 그린작품. 총 50부작으로 매주 월요일, 화요일 9시 50분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이외수 트위터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