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발견' 스틸
'연애의 발견' 스틸


‘로맨스가 필요해’(이하 로필) 정현정 작가와 배우 정유미의 재회로 일찍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KBS2 월화드라마 ‘연애의 발견’(극본 정현정, 연출 김성윤)을 미리 엿볼 수 있는 사진이 텐아시아를 통해 공개됐다.

‘연애의 발견’은 새로운 사랑을 시작한 여주인공 앞에 자신의 과오를 각성한 전 남자친구가 돌아오며 발생하는 세 남녀의 사랑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여주인공 여름에는 정유미가, 전 남친 강태하 역에는 에릭이, 현 남친 남하진 역에는 성준이 각각 캐스팅 됐다. 특히 정유미는 정현정 작가의 ‘로필2′에서 여주인공, 주열매 역을 맡은 바 있어 정 작가와는 이번이 두 번째 호흡이다.

미리 공개된 사진 속 정유미는 ‘주열매인듯 주열매가 아닌 모습’. 언뜻 엿볼 수 있는 밝고 사랑스러운 면모는 주열매를 떠올리게 해 ‘로필’ 매니아들에게는 반가울 수밖에 없는 대목이 된다. 그런데 이번에는 에릭, 그리고 성준이라는 낯선 두 남자와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낸다는 점에서 전작과는 다른 어떤 로맨스를 보여줄 것인지 기대가 커진다.

정현정 작가는 tvN에서 방송, 시즌 3를 거듭하며 큰 사랑을 받은 ‘로필’을 통해 로맨스 장르를 대표하는 작가로 떠올랐다. 연애를 하는 사람들의 심리를 정확히 꼬집어 리얼리티를 높이면서도 로맨스 물의 가장 큰 미덕인 섬세한 감수성을 결코 놓치지 않는다. 또한 연애라는 여정을 통해 발견하게 되는 자아에 대한 깊숙한 이야기까지 들려준터라 그의 차기작에 대한 기대는 매번 높다.

여기에 드라마 스페셜 ‘사춘기 메들리’, ‘내가 결혼하는 이유’를 통해 역시 섬세하고도 잔잔한 감성을 보여준 김성윤 PD가 연출을 맡아 여러모로 웰메이드 로맨스 물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트로트의 연인’ 후속으로 8월 중순 방송될 예정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