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골든 크로스’ 캡처
KBS2 ‘골든 크로스’ 캡처


KBS2 ‘골든 크로스’ 캡처

KBS2 수목드라마 ‘골든크로스’가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1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1일 방송된 ‘골든크로스’ 17회는 전국기준 10.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6회 방송분이 기록한 시청률 10.1%보다 0.6%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골든크로스’는 그동안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던 SBS 수목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너포위)’가 결방하며 새로운 수확을 얻을 수 있었다.

이날 방송된 ‘골든크로스’에서는 서이레(이시영) 앞에서 자신의 정체를 밝히는 테리 영(김강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테리 영은 자신을 강도윤이라 의심한 서이레에게 “네가 강도윤이라 우기면 우길수록 내 목숨이 위험해진다. 날 죽이고 싶지 않으면 입닥치고 꺼져”라고 독설을 퍼부었다. 이와 함께 마이클 장(엄기준)은 홍사라(한은정)가 강도윤을 구한 사람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개과천선’은 9.7%의 시청률로 뒤를 이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수목드라마 ‘골든크로스’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