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베리굿, 수빈, 태하, 이라, 나연, 고운(왼쪽부터)
걸그룹 베리굿, 수빈, 태하, 이라, 나연, 고운(왼쪽부터)


걸그룹 베리굿, 수빈, 태하, 이라, 나연, 고운(왼쪽부터)

신인 걸그룹 베리굿(태하, 수빈, 이라, 나연, 고운)이 첫 공중파 신고식을 가졌다.

31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 무대를 통해 데뷔곡 ‘러브레터’로 첫 공중파 출연을 갖는 베리굿은 깜찍하면서도 발랄한 안무와 빨간색 체크무늬의 스쿨룩 의상을 준비했다.

베리굿은 “첫 공중파 출연부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겠다, 라이브 무대인 만큼 안무와 함께 가창력도 인정받는 무대를 선보이겠다”며 방송 전 각오를 전하기도 했다. 이들의 데뷔곡 ‘러브레터’는 과거 아이돌로 큰 인기를 누렸던 보이그룹 클릭비의 노래를 리메이크한 것으로 알려져 더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날 ‘쇼! 음악중심’ 에는 Fly to the sky . 김연우 . 백지영 . 인피니트 . 전효성 . VIXX 등이 함께 출연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아시아 브릿지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