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

배우 김광규와 이서진의 갈등이 웃음을 자아냈다.

이서진의 계속된 잔소리에 김광규가 케이블채널 tvN의 ‘꽃보다 할배’를 언급하며 공격한 것. 30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광규의 집들이에 배우 류승수, 이서진, 옥택연이 초대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서진은 김광규의 집에 도착하자마자 집이 더럽다며 잔소리를 늘어놓기 시작했다. 또한, 아직 식사 준비가 안돼있다며 투덜댔다. 이에김광규는 이서진의 잔소리에 “너 선생님들한테 당한 걸 나한테 푸는 거냐”며 이서진이 꽃보다 할배에서 짐꾼 역할이었던 것을 언급했다.

이에 이서진은 “난 다 차려놓고 오시라고 했지 이런 대접은 하지도 않았다”고 반박했고, 김광규는 “나 왜 시집 온 며느리 같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캡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